투데이안]전주푸드·전주농협, 전주시 통합 먹거리체계 구축 나서

  • 관리자
  • 0
  • 120
  • Print
  • 글주소
  • 03-13

 http://www.todayan.com/news/articleView.html?idxno=150604

 

 

전주푸드·전주농협, 전주시 통합 먹거리체계 구축 나서

 

 

전주시가 시민들에게는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농민들에게는 보다 많은 소득을 보장하는 통합 먹거리체계 구축을 위해 전주농협(조합장 임인규)과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양 기관은 농민과 시민, 지역경제를 함께 살리는 전주푸드(전주 로컬푸드)를 조기 활성화를 위해 상생 협력방안을 구체적으로 찾아, 각자 별도의 사업모델을 추진하는 데서 오는 비효율을 미연에 방지하고 시너지를 높인다는 구상이다.

이를 위해, 양 기관은 이를 위한 9일 (재)전주푸드통합지원센터 2층 회의실에서 전주푸드 상생협력방안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가졌다.

오는 6월까지 3개월 동안 진행되는 이번 연구용역은 시와 농협이 공신력 있는 국책연구기관인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공동 의뢰해 상호협력에 기초한 운영모델을 도출하기 위해 추진된다.

대표적으로, 이번 용역에는 전주시 통합적 먹거리체계 재편을 위해 적정수의 직매장 수와 직매장 개설 수요 및 입지분석, 학교급식을 포함한 공공급식 활성화 방안도 담길 예정이다.

또한, 양 기관은 유기적인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통합적 운영조직 및 운영체계도 함께 모색해나가기로 했다.

시와 전주농협이 이처럼 상생협력방안을 찾아 나서게 된 것은 2월 말 현재 전주시가 출연한 재단법인 전주푸드통합지원센터가 전주푸드 직매장 3개소와 레스토랑 1개소, 공공급식지원센터 1개소를 운영하고, 전주농협도 2개 로컬푸드 직매장을 직영하면서 과다 경쟁이 우려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양 기관은 농민과 시민, 지역경제를 함께 살리는 전주푸드 활성화에 공감하고 오는 2021년까지 5년 단위 계획으로 적정수의 직매장 수를 포함한 전주시 통합적 먹거리체계 재편방안과 전주푸드의 포괄적 전략 및 공동실행방안을 찾기로 했다.

양 기관은 또 용역 수행과정이 곧 지역사회 참여와 사회적 합의 도출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중간보고 및 최종보고에 시의회와 시민사회단체, 생산자인 농민단체, 소비자인 시민단체 등의 참여를 공식 요청할 계획이다.

시와 전주농협은 오는 6월 연구용역이 마무리 되는대로 양 기관간 업무협약을 체결, 연구결과의 현실적용을 위한 실질적인 조치에 돌입할 방침이다.

이번 연구의 책임을 맡은 정은미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박사는 이날 착수보고회에서 “다른 도시들과 국책연구기관에서도 전국 최초의 대도시먹거리전략을 추진 중인 전주시의 사례를 관심 있게 지켜보고 있다”라며 “전주시와 전주농협이 실질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면 전주푸드플랜 연착륙의 큰 동력으로 작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04 국제뉴스]전주시·농협 상생협력, 통합 먹거리체계 구축나서 관리자 03-13 128
103 타임뉴스]전주농협 전주푸드 상생협력방안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관리자 03-13 100
102 뉴시스]전주시 통합 먹거리체계 구축…전주푸드-전주농협 '맞손' 관리자 03-13 105
101 투데이안]전주푸드·전주농협, 전주시 통합 먹거리체계 구축 나서 관리자 03-13 121
100 일간전북]전주시 통합 먹거리체계 구축위해 전주푸드·전주농협 상생협력 관리자 03-13 115
99 뉴스원]전주시-전주농협 "통합 먹거리체계 함께 구축합니다" 관리자 03-13 111
98 노컷뉴스]전주시 통합 먹거리체계 구축 나서 관리자 03-13 111
97 세계타임즈]전주시 통합 먹거리체계 구축 나서 관리자 03-13 110
96 새전북신문]전주시-농협, 통합먹거리체계 구축 위해 손잡아 관리자 03-13 103
95 포커스뉴스]전주시·전주농협, 전주푸드 상생협력방안 모색 관리자 03-13 108